두타연.jpg

 

위치 :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건솔리

휴전선에서 발원한 수입천 지류의 민간인 출입통제선 북방에 위치하고 있으며 유수량은 많지 않지만 주위의 산세가 수려한 경관을 이루고 오염되지 않아 열목어의 국내 최대 서식지로 알려져 있습니다.

1천년 전 두타사란 절이 있었다는 데서 연유된 이름이며, 휴전 이후 50여년간 출입이 통제되어 도로변에 원시림을 연상케하는 숲과 생태계가 그대로 보존되어 있습니다.

3일 전에 출입신청하여 관할군부대의 승인을 받아 출입 할 수 있습니다.